공지사항 >>

사이트검색

가끔 짜릿함을 느낍니다-위현동

2022.01.05 18:04

운영자 조회 수:721

가끔 짜릿함을 느낍니다

-위현동-

 

오늘 아침...

화순과 나주는 첫얼음이 얼었습니다.

하지만 맑디맑은 하늘과 눈부신 햇살은 눈과 마음이 뻥 뚤리는 느낌입니다.

 

소크라테스는 자신을 따랐던 당시 청년들에게 이렇게 가르칩니다.

 

 

소크라테스.jpg

 

'높은 성벽, 빛나는 투구,

멋진 갑옷이 무슨 가치가 있는가?

중요한 건 어떤 도덕에 따라

삶에 어떤 의미를 부여하며

살아 가는가이다.'

 

소크라테스는 자신에게 사형 선고를 내린 배심원들을 향해

이렇게 얘기합니다.

'너희는

지갑을 채우는 데에만

애태울 뿐

진리를 구하고

영혼을 개선하는 데에는

조금도 관심이 없구나.'

 

많은 생각을 하게 하는 말들입니다.

비싼 아파트, 명품백, 고급차, 좋은옷...

 

과연 어떻게 사는 것이 잘 사는 것일까?

 

대부분 종친회 종친 문중 선조 항렬 제사 족보등의 단어만 나오면 짜증을 내면서 기겁하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별로 어렵지도 않는데 말입니다.

 

하지만 조금만 생각해보면...

당신의 죽음후에 당신의 자녀들이 바로 당신의 모든것을 기억속에서 지운다면?

당신이 죽은 10년후에 아무도 당신을 기억하지 못하거나 기억하지 않는다면?

당신은 느낌은 어떠신지요?

선조는 생각보다 멀지 않더라구요...

역사에 문외한이지만 선조를 연구하는 맛과 기쁨이 있음을 느낍니다.

가끔은 오~랜 의문이 풀리면서 궁금증이 해소될 때에 짜릿함을 느끼고 삶의 의미에 대해서 다시 생각합니다.

 

2021. 11. 27. 財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9 2024년 도문회장 신년사 관리자 2024.01.24 454
148 2024년 대종회장 신년사 관리자 2024.01.24 334
147 제27차 하계수련회를 마치고 관리자 2023.10.09 493
146 위승렬 대종회장 광주 원로종친 인사 방문 관리자 2022.12.30 613
» 가끔 짜릿함을 느낍니다-위현동 file 운영자 2022.01.05 721
144 우리 문중에도 물음표가 필요하다-2022년 야정 도문회장 신년사 운영자 2022.01.05 487
143 소통, 융합과 공존-송담대종회장 2022년 신년사 운영자 2022.01.05 121
142 우리의 뿌리는 하나이어라 淸蓮 2021.09.03 292
141 종친 들먹거리며 접근하네요 [1] 문성 2021.06.04 627
140 안녕하십니까 장흥위씨 운암공파 34대손 위성훈이라고합니다. [1] DavidWei 2021.02.13 929
139 존재우화(存齋寓話), -질서 모범생 기러기와 협잡꾼 까마귀- 벽천 2020.04.28 252
138 위자형 대종회장 새해인사(2019.12.30) 벽천 2019.12.30 363
137 장흥군 방촌리 매귀(埋鬼) 전남민속예술축제 최우수상을 수상 / 栢江 file 栢江 2019.11.04 339
136 장흥 금곡마을 영사재(永思齋)와 여곡재(餘谷齋) / 栢江 file 栢江 2018.12.27 528
135 장흥 금곡마을 관수재(觀修齋) / 栢江 위성록 file 栢江 2018.12.25 474
134 장흥 모산마을 용강사(龍岡祠)와 월산재(月山齋) / 栢江 위성록 file 栢江 2018.12.25 431
133 장흥마씨 집성촌 학송마을의 숨겨진 이야기 / 栢江 위성록 [1] file 栢江 2018.12.11 1577
132 충렬공 신도비 제막식 축사 / 위자형 대종회장 file 碧泉 2018.11.19 166
131 忠烈公 神道碑 除幕式 人事 / 德雲 魏滉良 file 碧泉 2018.11.15 86
130 회주 숲 공원(懷州 숲 公園) / 덕운 위황량 file 碧泉 2018.09.13 152

로그인 정보

close